본문 바로가기

오색딱따구리

새가 있는 풍경 - 오색딱따구리 새가 있는 풍경, 오색딱따구리... 세번째 이야기입니다. (2022년 6월 1일) 오색딱따구리 육추 세번째 포스팅이네요 아기 새 얼굴을 보러 간 날, 카메라 두 대를 놓고 담았던 날, 다른 카메라에 담긴 오색딱따구리입니다. 날아가고~ 또 날아가고~ 날아오고~ 또 날아오고... 참 지극한 모성입니다 아름다운 날개짓~ 아침부터 무더위가 느껴지는 날씨네요 무더위에 지치지않는 하루 되시구요 고운 주말 되십시오 더보기
새가 있는 풍경-오색 딱따구리 나무 숲에 앉아 있으니, 새소리들이 들려옵니다. 다양한 새들이 한 자리에 모여 살아가는 숲, 그 숲에서 만난 오색 딱따구리... 열흘 전에 다녀올 때는 아기 새들(유조)이 둥지에서 아직 고개를 내밀지 않았을 때였지요. 유조들이 둥지에서 고개를 내밀고 있다해서 다시 찾은 딱따구리 둥지입니다. 열흘 만에 다시 찾은 오색딱따구리 둥지, 새가 있는 풍경, 오색딱따구리입니다. (2022년 6월 1일) 둥지에 아기 새 두 마리, 숫컷과 암컷 아기 새들이 한 마리씩 있습니다. 두 마리 아기 새들을 먹이느라 혼자 분주한 어미 새입니다. 먹이를 잡아오고, 먹이고, 다시 날아가고, 다시 먹이를 잡아오고, 둥지에서 날아 오르는 순간... 먹이를 잡아 온 어미새와 먹이를 먹는 아기 새.. 먹이를 물고 오는 어미 새를 기다리는.. 더보기